내가 옆에 있어도 당신은 외로울 수도 있고, 우울할 수도 있을 거예요. 사는 데 사랑이 전부는 아닐 테니까, 그런데 갑자기 당신이 문앞에 서 있었어요. 그럴 땐, 미치겠어. 꼭 사랑이 전부 같잖아.

사서함 110호의 우편물